FANDOM

1,928,057 Pages

Romanized PencilEdit

Hanchameul ggumeul ggun geot gata
Handongan hemaego hemaeta
Machi yaksogirado handeut
Naekyejeoreul keoseulleo keu nacheoreom
Maju seoineun uri

Keu ddae uriga sseonaeryeogadeon areumdaweodeon iyagi
Keu ddae uriga gidohaesseodeon yeonwon hajadeon yaksokdeul
Hanashik ddeollda nauigaseumi
Keyondaji mothalgeol algie
Nesaenkage ggukgguk chamasseo
Neoui il nyeoneun ddo eoddaesseoni

Hanchameul ijeun chae saraji
Handongan kawaenchanh deut haesseo
Hajiman shigani heureumyeon ggaedara gago isseo
Neo obshineun an dwoedaneun geol

Keu ddae uriga aju jogeumman eoreunseuwodeoramyeon
Keu ddae uriga micheo molladeon jigeumeul aradeoramyeon
Ggeuchi obneun huhwoeman dwoe nwoeidaga igyeonael jashini obseoseo
Keu got majeo ggukgguk chamasseo
Keureohge il nyeoni heullawasseo

Hokshi neodo nae mam gateulgga
Dashi han beonman gihwoereul jugeni
Ijen ara jeoldaero urineun heeojil su obseo
Saranghago ddo saranghaneun hansaram

Uri johadeon cheoeum keu ddaero dashi toragasseumyeon hae
Areumdawogo haengbokhaesseodeon sarangieodeon naldeulro
Gaseum apeun yaegideul heotdwoen datumdeul
Ijen modu damudeo dugo
Dashin ggeonaeji malgiro hae
Kyejeori ddo heullo myeotnyeoni jinado
Oneul gadeun mamman dashin obge

Original (Korean) PencilEdit

한참을 꿈을 꾼 것 같아
한동안 헤매고 헤매다
마치 약속이라도 한 듯
네 계절을 거슬러 그 날처럼 마주 서있는 우리

그 때 우리가 써내려갔던 아름다웠던 이야기
그 때 우리가 기도했었던 영원 하자던 약속들
하나씩 떠올리다 나의 가슴이 견디지 못 할걸 알기에
네 생각에도 꾹 참았어
너의 일 년은 또 어땠었니


한참을 잊은 채 살았지
한동안 괜찮은 듯 했어
하지만 시간이 흐르면 깨달아 가고 있어
너 없이는 나는 안 된다는 걸

그 때 우리가 아주 조금만 어른스러웠더라면
그 때 우리가 미처 몰랐던 지금을 알았더라면
끝이 없는 후회만 되 뇌이다가 이겨낼 자신이 없어서
그 것 마저도 꾹 참았어
그렇게 일 년이 흘러왔어

혹시 너도 내 맘 같을까
다시 한 번만 기회를 주겠니
이젠 알아 절대로 우리는 헤어질 수 없어
사랑하고 또 사랑하는 한사람

우리 좋았던 처음 그 때로 다시 돌아갔으면 해
아름다웠고 행복했었던 사랑이었던 날들로
가슴 아픈 얘기들 헛된 다툼들
이젠 모두 다 묻어 두고
다신 꺼내지 말기로 해
계절이 또 흘러 몇 년이 지나도
오늘 같은 만남 다신 없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