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1,928,062 Pages

English PencilEdit

It feels like I've been dreaming for a long time
I've wandered and wandered around for a while
As if we made a promise
Standing here in front of each other like that day from four seasons ago
Those beautiful stories that we wrote down together
Those eternal promises that we prayed for at that time
They're all coming back to me now and I don't think my heart can take it
I've even restrained myself at the thought of you
How has your one year been

For a long time, I've been living, having forgotten of you
For a while, I thought I was doing fine
However I started to realize it as time passed by
That I am nothing without you
At that time, if only we had been a bit more mature
If only we knew how we would be right now
I have no confidence in overcoming these endless regrets
So I've had to just repress them
One year has passed like that

Could your feelings perhaps be the same as mine?
Will you give me another chance?
I know now that we can never part from each other
The one person I love and love again

I wish we can go back to our first days
To the beautiful, happy and loving days
Those heart-breaking stories and vain arguments
Just bury all of that now
And promise that we won't take them out again
No matter how many seasons pass and how many years go by
I hope that we won't meet like today again

Original (Korean) PencilEdit

한참을 꿈을 꾼 것 같아
한동안 헤매고 헤매다
마치 약속이라도 한 듯
네 계절을 거슬러 그 날처럼 마주 서있는 우리

그 때 우리가 써내려갔던 아름다웠던 이야기
그 때 우리가 기도했었던 영원 하자던 약속들
하나씩 떠올리다 나의 가슴이 견디지 못 할걸 알기에
네 생각에도 꾹 참았어
너의 일 년은 또 어땠었니


한참을 잊은 채 살았지
한동안 괜찮은 듯 했어
하지만 시간이 흐르면 깨달아 가고 있어
너 없이는 나는 안 된다는 걸

그 때 우리가 아주 조금만 어른스러웠더라면
그 때 우리가 미처 몰랐던 지금을 알았더라면
끝이 없는 후회만 되 뇌이다가 이겨낼 자신이 없어서
그 것 마저도 꾹 참았어
그렇게 일 년이 흘러왔어

혹시 너도 내 맘 같을까
다시 한 번만 기회를 주겠니
이젠 알아 절대로 우리는 헤어질 수 없어
사랑하고 또 사랑하는 한사람

우리 좋았던 처음 그 때로 다시 돌아갔으면 해
아름다웠고 행복했었던 사랑이었던 날들로
가슴 아픈 얘기들 헛된 다툼들
이젠 모두 다 묻어 두고
다신 꺼내지 말기로 해
계절이 또 흘러 몇 년이 지나도
오늘 같은 만남 다신 없길